김현주

5
1
@ 오죽이네 - 종로

첫한입에 감도는 마늘향과 칼칼한 궁물맛 좋았습니당
옷을 보관할수 있는 수납의자가 있어 냄새에 민감한 저로서는 작은 세심한 배려를 받은 기분이였네요
나름 위가 작다고 자신하는 여잔데
소자에 사리하나 추가했는데 고기가 좀 부족한 느낌이였어요
고기 추가가 있어도 좋을것 같습니다
볶음밥 쏘쏘했고요 칼국수를 처음부터 같이 끓여먹었는데도
국물 한참 떠 먹을 정도로 맑은 편이더라고요
기회되면 쭈꾸미도 먹어보고 싶네요

checkbox
이용약관 동의

망고플레이트 서비스 이용을 위해 다음의 약관에 동의해 주세요.


login loading 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