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고싶다

히메시야

4.4 155

126,647 155 3,737
레스토랑 상세 정보
주소: 서울시 마포구 상수동 313-1
전화번호: 070-8245-4562
음식 종류: 회 / 스시
가격대: 만원-2만원
주차: 주차공간없음
영업시간: 11:30 - 21:00
쉬는시간: 15:00 - 16:30

히메시야의 리뷰 (155)

  • 괜찮다
    Review User Picture
    쩡.

    113 73

    일부러 찾아가진 않았지만 근처이고, 평 괜찮고 가격은 착해 마침 방문했다. 지라시스시(12000)를 먹었는데, 결론부터 말하자면 일부러 기대하고 찾아왔다면 실망했을 것 같다. 역시 스시는 양에 대한 가성비와 맛이 반비례 하는건가;; 연어,광어,구운 연어,참치,새우 등이 올라가고 밥에는 초밥 양념이 돼 있는데, 역시 리뷰처럼 네타가 두툼하고 큼직했다. 그렇지만 맛있다고 하기는 좀 애매하다...일단 온도와 신선도가 좀 아쉬웠고, 전반적으로 무난했지만 단새우는 짜고 광어는 너무 질겼다. 양에 대한 가성비가 좋은건 알겠으나 앞으로 스시는 양보단 맛으로 가성비를 따지는 걸로.. 블루리본 서베이에도 선정된 맛집이던데 원래 돈부리, 가츠동 전문점인데 스시를 시켜서 그랬나. 만약 또 방문한다면 가츠동을 시켜야겠다.

  • 맛있다
    Review User Picture
    예쏘니♡

    374 173

    대충 이런 느낌적인 느낌. 예전에 일본에서 4000엔짜리 우나기동을 먹은적이 있었는데... 장어를 좋아하지도 않을뿐더러 덮밥종류를 정말 안좋아했었기때문에 별로였다는 생각을 했었다. 그렇지만 시간이 지났으니 입맛도 변해서 괜찮겠지라는 막연한 자신감으로 우나기동 선택 ㅋㅋㅋㅋ 결과는 생각보다 괜찮았음. 확실히 일본에서는 입에서 사르르 녹는 맛이 신기할정도였다면 밥이나 장어가 전부 쫄깃한 식감이 강조된것 같음. 하지만 14000원의 가격에 양도 충분하고 괜찮았다고 생각함. 분위기도 고급스럽진 않지만 나쁘지 않고 편안한 분위기여서 괜찮았다.

  • 괜찮다
    Review User Picture
    미댕

    227 171

    3.5/4.0 교통이 편리한 편이다. 상수역 1번 출구에서 약 4-5분 거리. 가게는 협소. 구조가 살짝 반지하라고 보면 될듯. 문에 떡하니 붙어있는 15년도-17년도 블루리본서베이 스티커가 괜히 신뢰도를 높게 만든다. 들어오자마자 큰 소리로 친절하게 맞이해주시는 종업원 분들이 인상깊은 곳. 자리에 앉기도 전에 자신만만하게 연어뱃살덮밥을 추천하신다. 사장님이 그에 대한 자부심이 얼마나 강한지를 알 수 있다. 일곱시쯤 도착했는데 웨이팅이 없고 한가로웠는데, 내가 앉아서 먹기 시작할 때 두세 팀이 대기중이었다. - 연어사케동 (9,500) : 올라가있는 연어가 굉장히 두툼한 편. 평소 연어 특유의 비린 맛에 거부감을 느끼는 편이라 연어를 어디서 먹어도 만족스럽지 못했다. 그래서 연어 메뉴는 시키길 주저하는 편인데, 오늘은 용기내어 도전. 특유의 비린맛이 잔존하는 부분은 어쩔 수 없었지만 거부감까지는 들지 않아서 꽤 맛있게 먹었다. 그리고 부드러운 것보다 좀 탄력있는 횟감을 좋아하는 편인데, 여기가 딱 그랬음. 더불어 덮밥류를 처음 먹어보는 친구는 굉장히 맛있다고 감탄하며 순삭함. 다음에 온다면 뱃살을 먹어보고 싶다. 내가 연어 메뉴를 먹고도 재방문할 의사를 내비치는 곳이라면 어디서든 자신만만하게 추천할 수 있을듯. - 에비카레 (6,500) : 큰 새우튀김 하나와 작은 새우튀김 두개 중 선택이 가능하다. 난 둘이 갔기 때문에 두개로 선택. 튀김 상태는 상당히 만족스러운 편. 그러나 그 외의 부분은 여느 일본 카레와 특출나게 다른 점을 찾지 못함. 만약 이 메뉴가 좀 더 특출났다면 4.0점을 주었을 듯하다. 카레양에 비해 밥양이 부족하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드는데 밥은 모자라면 더 주신다고 함. 딱 좋은 정도로 매콤한 편이다. 17.01.18

  • 맛있다
    Review User Picture
    퐝뎅

    886 675

    사케동+에비까스동/일단 맛있다. 확실히 연어 엄청 두껍고 9000원대비 가성비가 참 좋다. 같이 먹은 에비까스동도 새우가 튼실하니 딱 대학생들이 먹기 딱 좋은 가성비 좋은 덮밥집이다. 아마 홍대일대의 덮밥집 중 가성비가 최고가 아닐까. 한편 먹으면서 가로수길의 초창기 오미식당의 사케동과 자연스럽게 비교가 되었다. 아마 최근에 가장 맛있게 먹은 사케동을 떠올려보자니 그렇게 된것 같다. 일단 두께는 여기의 압승이다. 어른 손가락만한 두께의 연어는 근래 먹었던 사케동 가운데 가장 실했다. 그런데 오미식당의 연어는 이곳의 연어보다는 얇을지 몰라도 훨씬 더 숙성을 맛있게 해서 연어의 부드러움과 고소함이 더 살아있다. 밥 역시 다르다. 히메시야에서는 두꺼운 연어를 강점으로 내세운 한편, 밥의 찰기는 조금 아쉽다. 마치 20인분 밥솥으로 한 것 같은 엠티밥같은 느낌이랄까. 적당히 고슬하면서 윤기있는 오미식당의 밥과는 자연스럽게 비교가 되었다. 그리고 이곳은 소스를 가쓰동과 같은 간장베이스로 한 한편, 오미식당에서는 간장보다는 잘게 뿌신 김가루와 깨로 연어맛을 살렸다. 한마디로 간장소스가 연어맛을 덮지않아 전반적으로 오미식당의 사케동이 더 완성도높게 느껴진다. 히메시야의 새우까스동 역시 굉장히 튼실한 대새우를 썼는데 마찬가지로 튀김옷 역시 두껍고 눅눅해서 좀 아쉽다. 조금 더 바삭한 느낌의 눈꽃송이 새우튀김였으면 더 좋을것 같은데..ㅎ 어쩌다보니 오미식당의 홍보글이 된것 같은데.ㅋㅋ 그래도 홍대일대에서는 히메시야 사케동이 가장 가성비가 갑인것 같다. 추천추천.

  • 맛있다
    Review User Picture
    뿔뿔

    397 178

    연어덮밥을 주로 집에서 만들어먹어서 그런지 9500원이라는 가격이 엄청 싼건가? 나에겐 잘 와닿지 않는다. 시세를 잘모르겠음.ㅋㅋㅋ 맛은 무난무난 맛있었다. 3년 전 쯤 무라에서 연어덮밥 먹었을 때 거긴 냉동 연어써서 맛이 좀 실망스러웠는데 여긴 신선한 연어 쓰는 것 같아서 연어 자체에는 만족함. 근데 양이 많지는 않은 것 같다. 나에게는 아주 살짝 부족했음ㅋㅋ 여기 가게 분위기가 좁고 그닥이라 또 갈지는 모르겠다. 평일 12시에 갔는데도 가게가 꽉차서 10분정도 웨이팅한 걸 보면 인기 많은 것 같음... 주말엔 더하겠지? ㄷㄷ..

주변 인기 식당
  • 훌리오 4.2
    혀니이
    홍대 지나다니며 스쳐만 갔던 곳인데 홀릭 바우처 쓸 겸 방문했어요! 2인 세트 (칠리치즈포...
  • 츄리츄리 4.0
    이주영
    상수역 근처에 위치한 이탈리아 남부 전통음식점으로 이태리 부부셰프가 운영하는 곳. 들어...
  • 경주식당 3.8
    Gastronomy
    상수역 근처에 위치한 고기 구이집. 입구나 인테리어의 분위기가 한옥느낌이 물씬나서 경주와서 ...
  • 수지앤파스타 4.3
    띵시
    세상에 저는 여기가 너무 좋아요.. 가격도 착할 뿐더러 분위기도 정말 좋고, 심지어 맛도.....
망고플레이트
전체 검색

카카오톡에 공유 밴드에 공유 가고싶다 리뷰 쓰기

wannago_go_app_popup_main_image

더 많은 가고싶다를 원한다면
망고플레이트 앱을 다운받아 보세요

최근 본 맛집 ()
가고싶다

거기가 어디였지?

내가 둘러 본 식당이 이 곳에 순서대로 기록됩니다.

wannago empty star

격하게 가고싶다..

식당의 ‘별’ 아이콘을 누르면 가고싶은 곳을 쉽게 저장할 수 있습니다.

  • {{data.restaurant.name}}
    {{get_rating(data.rating)}}
    {{get_metro(data.restaurant.metro_code)}} - {{get_cusine_code(data.restaurant.cusine_code)}}
logout
checkbox
이용약관 동의

망고플레이트 서비스 이용을 위해 다음의 약관에 동의해 주세요.


login loading bar